게시판
보도자료
언론에 소개된 인천광역시자동차검사정비사업조합의 소식! 조합의 발전상을 대변해 주는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입니다. 로그인 하지 않은 사용자도 조회가 가능합니다.
자동차 선팅 검사기준 천차만별
2021-10-19 오전 8:39:00
인천정비조합
조회수 : 43
    목록으로

출처 : 충청뉴스(김거수 기자 2021.10.19)

자동차 선팅 관련 시정권고 체계가 명확하지 않아 TS검사소(한국교통안전공단검사소)와 민간검사소의 선팅 검사기준이 천차만별인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의원이 TS에서 받은 자료에 의하면 20218월 한 달간 실시한 자동차 선팅 검사결과, TS검사소 시정권고율이 가장 높은 곳은 광주로 92.9%, 가장 낮은 지역은 세종(0.04%)으로 2322배 차이가 났다.

 

민간검사소끼리도 마찬가지였다. 민간검사소에서는 1위가 9.6%로 경남이 차지했고, 가장 낮은 지역은 세종, 대전(0.1%)으로 약 100배 차이가 났다.

 

더불어 TS검사소와 민간검사소 전체 시정권고율 차이도 각각 36.1%, 3.9%로 약 10배 차이가 났다.

 

TS·민간검사소 사이, 지역 사이에서 자동차 선팅 관련 시정권고율이 천차만별인 이유는 근거법령에 대해 시정권고의 의무가 없어 일괄적으로 관리가 되지 않았기 때문이라는 것이 강 의원의 설명이다.

 

자동차 선팅 관련 시정권고는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의 성능과 기준에 관한 규칙 제94조에 따라 단속된다. 하지만 시정권고 의무는 없어 검사소마다 자율적(구두로 경고 또는 시정권고)으로 관리되고 있었다.

 

강준현 의원은 검사소마다 자동차 선팅 관련 검사 결과가 천차만별인 것은 큰 문제라며, “자동차 선팅은 교통안전과 직결되기 때문에 통일된 검사기준 마련 필요하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