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보도자료
언론에 소개된 인천광역시자동차검사정비사업조합의 소식! 조합의 발전상을 대변해 주는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입니다. 로그인 하지 않은 사용자도 조회가 가능합니다.
자동차 튜닝 승인 건수 전년비 13.8 증가
2021-04-20 오전 8:47:00
인천정비조합
조회수 : 69
    목록으로

자동차 튜닝 승인 건수 전년비 13.8% 증가

한국교통안전공단, 2020년 자동차 튜닝 분석결과 발표

 

출처 : 중소기업뉴스(임춘호기자 2021-04-16)

한국교통안전공단은 2020년 자동차 튜닝 통계자료를 분석한 결과, “캠핑용자동차 수요 증가 등으로 자동차 튜닝 승인 건수가 전년대비 13.8%(2947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16일 밝혔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2020년 자동차 튜닝항목 중 캠핑용자동차, 차종변경, 적재함 보조 지지대, 내장탑(윙바디), 배기가스 발산방지 장치 등의 튜닝 건수가 전년대비 대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항목별로 살펴보면, 캠핑용자동차 튜닝 건수는 7709건으로 전년 대비 251%(5,514) 증가했으며, 레저문화 확산으로 지속적인 증가가 예상된다.

작년 정부의 튜닝 규제완화로 인한 캠핑용자동차 차종 확대와 차박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승합차(3813) 외에 화물차(3312)와 승용차(541)의 캠핑용자동차 튜닝 수요도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그간 시장에서 요구가 많았던 화물과 특수차 상호 간 차종변경 튜닝은 제도가 시행(‘20.2.28)된 이후 약 10개월간 4452건이 튜닝을 완료해, 튜닝시장이 본격화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화물차는 특수차로 튜닝하면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튜닝이 가능함에 따라, 화물에서 특수로 차종을 변경하는 튜닝이 90.7%로 많았다.

또한, 적재함 보조 지지대의 튜닝을 시행(‘20.9.25)한 이후 올해 3월 말까지 7061건이 튜닝을 완료해, 도로 위에서의 운행 안전성을 확보했다.

공단은 그동안 관행적으로 사용해 운행 안전에 큰 위협이 된 적재함 보조 지지대(일명 판스프링)를 제도권 내에서 안전하게 설치해 낙하물 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튜닝기준을 수립했다.

적재함 보조 지지대는 노면으로부터 충격을 흡수하기 위해 차량 하부에 설치하는 완충장치의 일종이나, 탄성이 강해 이를 활용해 화물차 측면 지지대 등으로 사용하는 경우 발생한다.

이를 위해, 설계수치해석(시뮬레이션) 및 인장(응력) 시험을 통해 차량의 주행(급정지, 급출발, 회전 등)과 외부충격 등에 의해 적재함 지지대가 떨어지지 않도록 지지대 및 꽂이집의 규격, 고정방법 등 설치기준을 마련했다.

이 외에도, 코로나19로 인한 물류 산업 수요 증가로 내장탑(윙바디) 튜닝이 증가했으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배기가스 발산방지 장치의 튜닝도 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공단은 2003년부터 자동차 튜닝과 관련한 승인·검사, 기술지원, 교육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으며, 2019년 정부에서 발표한 자동차 튜닝 활성화 대책의 성공적인 시행을 위해 해외의 자동차 튜닝제도, 기술, 교육 등 연구를 통해 국내 튜닝 기준의 제도 정비를 위해 노력해왔다.

또한, 대형자동차 튜닝 시 필요한 안전성 시험과, 기술발전에 따른 미래 튜닝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를 건립 중에 있다.

권용복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지난해 캠핑카 튜닝허용 등 규제완화로 국내의 자동차 튜닝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고 설명하며, “공단은 앞으로도 튜닝 지원기반 마련 등을 통해 튜닝산업 성장을 위해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